편안한쉼터 입니다.


제목: 영원히 들어도 좋은 말 ...
이름: 이경춘


등록일: 2016-08-23 02:09
조회수: 507 / 추천수: 54





영원히 들어도 좋은 말 ...


우리가 해야 할 말은
"힘을 내세요"라는 말입니다.
그 말을 들을 때 정말 힘이 나거든요.
오늘 이 말을 꼭 해 보도록 하세요.
그러면 당신도 힘을 얻게 될 테니까요.

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
"걱정하지 마세요"라는 말입니다.
그 말을 들을 때 정말 걱정이 사라지거든요.
오늘 이 말을 꼭 들려주세요.
그러면 당신도 걱정이 줄어들 테니까요.

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
"용기를 잃지 마세요"라는 말입니다.
그 말을 들을 때 정말 용기가 생겨나거든요.
오늘 이 말을 꼭 속삭이세요.
그러면 당신도 용기를 얻게 될 테니까요.

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 조건 없이
"용서합니다"라는 말입니다.
그 말을 들을 때 정말 감격하거든요.
오늘 이 말을 꼭 건내 보세요.
그러면 당신도 용서를 받게 될 테니까요.

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
"감사합니다"라는 말입니다.
그 말을 들을 때 정말 따사롭고
푸근해 지거든요.
오늘 이 말을 꼭 또렷하게 해 보세요.
그러면 당신도 감사를 받게 될 테니까요.

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
"아름다워요"라는 말입니다
그 말을 들을 때 정말 따사롭고
환해지
거든요.
오늘 이 말을 꼭 소근거리세요.
그러면 당신도 아름다워지게 될 테니까요.

살면서 우리가 해야 할 말은
"사랑해요"라는 말입니다.
그 말을 들을 때 정말 사랑이 깊어지거든요.
오늘 이 말을 꼭 하셔야 해요.
그러면 당신도 사랑을 받게 될 테니까요.


- 정용철 《마음이 쉬는 의자》중에서 -



      [게시물소스보기]
      -추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
      野生花   2016-08-23 20:09:55
      이경춘선생님!
      방갑습니다.....구슬픈 트로트에 좋은글 잘 보고갑니다
      건강하세요....선생님!
      의견(코멘트)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. 이유: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
      -추천하기   -목록보기  
      번호  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
      공지
       野生花
       한국영상시화작가협회 2016년 송년회 2016-12-01 26 287
      공지
       오동순
       봄의 소리 - 김건환 시인 2017-03-20 41 431
      공지
       박찬주
       산처럼 물처럼 - 오광수 2017-08-20 53 348
      공지
       광현
       벗꽃휘날리던날....엄원용 2017-04-13 143 277
      2858
       박찬주
       황혼이 바다가 되어 - 윤동주 2019-02-20 0 0
      2857
       박찬주
       그대는 아시는 지요 - 단비 2019-01-20 2 14
      2856
       박찬주
       어느 겨울 밤 - 박숙인 2018-12-20 2 31
      2855
       박찬주
       흐르는 가을소리 - 장성우 2018-11-20 1 42
      2854
       박찬주
       인생의 향기 - 조윤현 2018-10-20 4 66
      2853
       박찬주
       사랑의 흔적 - 소산/문 재학 2018-09-20 14 102
      2852
       박찬주
       Lighting effects Movie 2018-08-20 15 62
      2851
       강홍주
       세계정복-한글의 힘! 2018-08-10 16 101
      2850
       박찬주
       Summer and the Sea 2018-07-20 26 84
      2849
       박찬주
       어여뿐 꽃이여 - 김윤진 2018-06-20 31 105
      2848
       박찬주
       그리움의 꽃 / 소산 문재학  1 2018-05-20 47 163
      2847
       박찬주
       함께 있으면 좋은 사람 - 용혜원  1 2018-04-20 67 225
      2846
       박찬주
       기다리도 그리움도 - 단비 2018-03-20 59 210
      2845
       박찬주
       가야할 길은 어디인가 - 안수동 2018-02-20 56 235
      2844
       박찬주
       바람속에 묻힌 그리움 - 전현숙 2018-01-20 43 268
      2843
       박찬주
       Happy New Year 2018!! 2017-12-28 46 214
      2842
       박찬주
       겨울 그링움 둘 - 황규환  1 2017-12-20 54 235
      2841
       박찬주
       가을 가고 있다 - 장성우  1 2017-11-20 47 229
      2840
       박찬주
       아르다운 사람을 만나고 싶다 - Henry W Longfellow 2017-10-20 37 215
      2839
       박찬주
       9월 기도 - 장성우 2017-09-20 48 245
      2838
       박찬주
       A Psalm of Life - Henry W Longfellow 2017-07-20 17 169
      2837
       박찬주
       The White House - 노래 Casa Bianca 2017-06-20 37 226
      2836
       박찬주
       봄이다,그대여 - 정기모 2017-05-20 42 227
      2835
       박찬주
       꽃이 내게 말하다 - 윤예주 2017-04-20 42 268
      2834
       박찬주
       그리움울 벗어 놓고 - 용혜원 2017-03-20 28 272
      2833
       박찬주
       한 걸음 - 조병화 2017-02-20 17 242
      2832
       박찬주
       다시 눈이 내리면 - 원태연 2017-01-20 48 313
      2831
       박찬주
       2017 근하신년 2016-12-30 30 274
      2830
       정삼조
       있는 그대로 2016-12-01 24 319
      2829
       박찬주
       그리움은 꿈처럼 - 정기모 2016-11-30 39 272
      2828
       오동순
       어느새 / 김건환 시인  2 2016-11-19 38 314
      2827
       박찬주
       가을 여행 - 예인 서하영  1 2016-11-10 68 433
      2826
       정삼조
       자제력과 결단력 2016-11-02 45 354
      2825
       박찬주
       가을 그 길목에서 - 시| 정기모 2016-10-20 48 369
      2824
       정삼조
       기적의 섬 2016-10-17 29 329
      2823
       정삼조
       '첫사랑의 기억' 2016-10-04 33 453
      2822
       박찬주
       구절초 - 시| 장성우  1 2016-09-30 74 709
      2821
       정삼조
       사무침 2016-09-17 23 337
      2820
       광현
       즐거운 명절 되세요 2016-09-13 21 288
      2819
       박찬주
       즐거운 추석명철 되세요 2016-09-12 40 262
      2818
       할베
       가을을 노래하는 우리 가곡10곡 2016-09-04 29 371
      2817
       이경춘
       구월이 오는 길목에서 ... 2016-08-30 38 336
      2816
       이경춘
       가을이 아름다운 이유 ... 2016-08-30 22 363
      2815
       광현
       가을....조병화 2016-08-29 47 328
       이경춘
       영원히 들어도 좋은 말 ...  1 2016-08-23 54 507
      2813
       박찬주
       흘러만 가는 강물같은 세월 - 용혜원 2016-08-20 52 335
      -목록보기  -다음페이지  
      1   2   3   4   5   6   7   8   9   10  .. 58   [다음 10개]
             
      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DQ'Style